2021 세계 한국어 한마당

보도 자료

[아시아 경제] 한국어 발전 방향 모색한다...'세계 한국어 한마당' 등록일 2021-10-13|조회수 22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립국어원은 다음 달 4∼9일 '세계 한국어 한마당'을 온라인으로 진행한다고 29일 전했다. 국제 학술대회, 언어산업 전시회, 한국어 공모전 수상작 전시회 등을 공식 누리집을 통해 중계한다.

 

 

국제 학술대회에는 각국 한국어 학자와 교육자, 통·번역 전문가, 언어산업 관계자 등 130여 명이 참여한다. 한국어가 지속해서 발전하는 방향을 모색한다. 소설가 한강, 신경숙 등의 작품을 세계에 알린 문학소개 전문가 바버라 지트워는 '한국어, 한국 문학, 한국문화의 미래'를 주제로 강연한다. 언어 인공지능 기업 솔트룩스의 이경일 대표는 '세종의 꿈, 인공지능이 꽃피운다'를 주제로 한국어 인공지능 기술의 변화를 발표한다.

 

올해 처음 마련된 언어산업 전시회는 '인공지능과 언어산업'을 주제로 인공지능 언어 처리 기술 등을 소개한다. 회의 내용을 녹음하면 발언자를 구분해 회의록을 작성해 주는 네이버의 클로바노트와 모바일 환경에서 인공지능 서비스를 다양하게 활용하는 SK텔레콤의 T-전화 누구, 가상 인간과 대화하는 솔트룩스의 스위트 등을 체험할 수 있다. 학생이나 구직자는 채용 관련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출처: 아시아경제

기사 원문: https://view.asiae.co.kr/article/2021092910403030502


목록